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공주시, 돼지열병 여파 ‘농업인의 날’ 행사 취소

기사승인 2019.10.15  18:11:02

공유
default_news_ad1

공주시(시장 김정섭)는 매년 11월 11일 즈음해 열리던 ‘농업인의 날’ 행사를 아프리카 돼지열병 여파로 인해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시에 따르면, 공주 농업인단체협의회는 지난 14일 회의를 통해 아프리카 돼지열병 차단 방역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축산농가와 한마음 한뜻으로 협조하기 위해 논의 끝에 올해 행사를 취소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행사 추진대회장을 맡은 최정희 공주시생활개선회장은 “아프리카 돼지열병 확산 방지를 위해 예정된 각종 축제와 행사를 취소하고 공주시 비상 방역체제에 적극 협조하는 것으로 단체장들이 의견을 모았다”고 말했다.

이 같은 결정에 유병일 공주시축산인연합회장은 “대규모 야외 행사이며 불특정 다수를 대상으로 하는 행사인 만큼 축산인들의 어려운 심정을 헤아려 준 점에 감사드린다”며, “내년도에 더욱 알차게 준비해 보다 발전된 농업인의 날 행사를 다짐해 본다”고 밝혔다.

한편, 공주시는 지난달 24일부터 아프리카 돼지열병 확산 방지를 위해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설치, 운영하고 있으며, 우성면과 이인면 등 2곳에 거점소독시설을 가동 중이다.

 

정영순 기자 7000ys@hanmail.net

<저작권자 © 파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시민의 소리

취재 수첩

이렇게 바뀌었네!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파워포커스

동영상 더보기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