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공주서 이태원 관련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기사승인 2020.05.13  10:10:08

공유
default_news_ad1

- 신관동 거주 10대 남성, 8일 서울 방문한 것으로 알려져

공주시 제공 ⓒ

 

공주시에서 이태원 클럽 관련 코로나19 첫 번째 확진자가 나왔다.

13일 공주시에 따르면, 확진자 A(19·신관동)씨는 이태원 클럽 관련 확진자인 과외 강사로부터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A씨는 지난 8일 오후 6시부터 9시까지 서울 스터디 카페에서 과외를 받았다.

과외 강사가 지난 12일 이태원 클럽 관련 확진자로 판정되면서 A씨도 접촉자에 포함됐다.

A씨는 지난 9일부터 공주 신관동 자택에 거주했다. 접촉자로 분류된 지난 12일 공주시보건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한 결과, 13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과외 수업 당시, 버스·택시를 이용해 서울에서 자택(공주시)으로 이동한 것으로 알려졌다.

증상발현일은 지난 10일이다. 본가에 방문하지 않아 가족 중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공주시는 “현재 충남도와 공주시가 합동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며 “최대한 신속히 환자 동선과 접촉자를 조사해 결과를 알리겠다”고 밝혔다.

정영순 기자 7000ys@hanmail.net

<저작권자 © 파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시민의 소리

취재 수첩

이렇게 바뀌었네!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파워포커스

동영상 더보기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