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공주시, 국토부 주관 ‘소규모 재생사업’ 3년 연속 선정

기사승인 2020.05.26  18:36:31

공유
default_news_ad1

- ‘거리에 多가치 모이자’ 선정…원도심 활성화 탄력

공주시(시장 김정섭)가 국토교통부가 주관한 ‘2020년 주민제안 소규모 재생사업’ 공모에 3년 연속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소규모 재생사업은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의 발전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것으로, 이번에 선정된 공주시의 ‘거리에 多가치 모이자’라는 사업은 공주의 역사문화자원과 인적자원, 시설물 등을 활용해 거리에 활력을 불어넣겠다는 청사진이 담겼다.

특히, 다양한 연령층 및 거점공간과 연계한 풍성한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사업 대상지인 반죽동 일원 거리와 공간을 살려 도시 활력을 회복시킨다는 계획이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지역주민 및 인근 상가가 참여하는 골목상권거리 운영 ▲청소년들이 원도심 활성화에 참여할 수 있는 청소년문화거리 운영 ▲원도심 활성화에 도시농업을 접목시키는 도시농업거리 운영 ▲역사문화자원(대통사지) 프로그램 개발, 역사문화체험거리 운영 등이다.

시는 이번 공모 선정으로 확보한 국비 2억 원 포함 총 4억 원의 예산을 투입 내년 6월까지 1년 동안 추진할 예정이다.

한편, 시는 지난 2018년 봉황큰샘마을 소규모 재생사업, 2019년 국고개 소규모 재상사업에 이어 올해까지 국토부 주관 소규모 재생사업에 3년 연속 선정되는 쾌거를 안았다.

김정섭 시장은 “이번 소규모 재생사업을 옥룡동과 중학동에서 이미 추진되고 있는 도시재생 뉴딜사업과 연계해 원도심 활성화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시키는 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정영순 기자 7000ys@hanmail.net

<저작권자 © 파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시민의 소리

취재 수첩

이렇게 바뀌었네!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파워포커스

동영상 더보기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