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KTX공주역과 세종시 간 광역도로망 신설된다

기사승인 2020.05.28  17:47:34

공유
default_news_ad1

- 정진석"세종~공주 탄천 연결도로, 내포~정안IC 연결도로 건설사업 광역교통개선대책 반영"

▲정진석 국회의원 ⓒ 파워뉴스

 

KTX공주역과 세종시, 내포신도시와 공주 정안IC를 연결하는 광역도로가 새롭게 건설된다.

미래통합당 정진석 국회의원(충남 공주·부여·청양)은 28일 행복도시~ 공주 탄천 연결도로 건설사업과 정안IC~내포신도시 연결도로 건설사업이 ‘행정중심복합도시 광역교통개선대책(3차 변경)’에 반영됐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이날 행복도시건설추진위원회 심의를 통과해 국비보조사업으로 추진된다. 앞으로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조사 등 행정절차를 거친 뒤 기본 및 실시설계 후 착공한다.

- 먼저 행복도시~공주 탄천 연결도로 건설사업은 총사업비 4,446억 원이 투입되어 행복도시에서 부여군, KTX 공주역 등 서남 방면으로의 접근성 향상을 위해 4차로 도로를 신설하는 것으로 사업완료 시 탄천까지의 통행거리가 10km 단축(32km→22km, 7분 절감) 될 것으로 보고 있다.

- 공주 정안 나들목~내포신도시 연결도로 건설사업은 총사업비 1,822억 원을 투입하여 총연장 9.9km를 2차로로 연결하는 사업으로 사업완료 시 당초 대비 통행시간이 32분 단축(55분→23분)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이번 최종 심의에선 건설 사업비를 국비와 지방비 사업비를 각각 75%, 25%씩 분담하는 것으로 변경됐다. 지난해 1월 행복청은 사업비 분담과 관련 국비와 지방비 사업비를 50% 각각 분담을 권고한 바 있었다. 그동안 정진석 의원은 행복청 등 정부 부처에 지속적으로 사업추진을 건의해 왔으며 충청남도와 함께 전방위적으로 광역교통개선대책에 이 사업들을 포함 시키기 위해 노력해 왔다.

정진석 의원은 "지난 4.15 총선에서 주민들에게 약속한‘세종시~KTX공주역~부여 간 광역도로망 구축’사업이 20대 국회 임기 하루를 남겨두고 공약이행의 첫 단추를 꿰게 되어 너무나 기쁘다”라며 “행복도시~탄천 연결도로와 정안IC~내포신도시 연결도로가 모두 개통되면 공주시와 세종시간 상생발전과 인프라개선으로 공주역 역세권개발계획도 탄력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정영순 기자 7000ys@hanmail.net

<저작권자 © 파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시민의 소리

취재 수첩

이렇게 바뀌었네!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파워포커스

동영상 더보기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