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노사민정협, 코로나19 경제위기 극복 힘 모은다

기사승인 2020.06.01  23:09:07

공유
default_news_ad1

- 1일 충남 노사민정협의회 ‘포스트코로나 대응 공동선언’ 발표

▲ 충남도는 1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양승조 충남지사를 비롯한 노사민정협의회 위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경제위기 함께 넘는 노사민정 공동선언’을 발표했다. ⓒ 파워뉴스

 

충남 노사민정협의회가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경제 및 고용위기 극복과 포스트코로나 대응에 힘을 보태기로 했다.

도는 1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양승조 충남지사를 비롯한 노사민정협의회 위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경제위기 함께 넘는 노사민정 공동선언’을 발표했다.

공동선언은 코로나19로 발생한 경제 및 고용위기를 극복하고 코로나 이후 주요 환경변화에 적극 대응하자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다.

특히 도민의 차별 없는 고용유지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대책 수립에 협력하기로 했다.

구체적으로 도는 코로나19 대응 고용유지 지원단을 운영하며 행정·재정적 지원을 통해 고용유지와 창출을 통한 사회안전망 구축에 가용한 역량을 집중하기로 했다.

대전지방고용노동청은 기업의 고용유지를 위한 고용유지지원금 지원에 노력을, 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은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 긴급경영안정자급 등 금융지원 정책과 중소기업 육성정책을 추진해 지역 고용유지에 이바지하기로 했다.

한국노총 충남세종지역본부는 고용유지가 전제된 노동시간 단축 및 재택근무 등 유연근무제 시행과 노사협력을 통한 위기 극복에 적극 참여하기로 했다.

충남북부상공회의소와 당진상공회의소는 경영위기 극복을 위해 구조조정이나 해고 대신 노동시간 단축, 유연근무제 시행과 정부 및 지자체의 경영안정자금과 고용유지지원금을 적극 활용하고, 노사협력을 통해 기업 생존을 위한 자구책을 강구한다.

또한 착한임대료 및 착한 소비 촉진운동 확산과 지역제품·농축산물애용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노력하며, 코로나19로 인한 환경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노사민정은 향후 이행·점검단과 고용유지 지원단을 구성, 토론회와 교육·홍보, 공동 캠페인 등을 전개한다는 계획이다.

양승조 지사는 “코로나19가 감염병이라는 단순한 우려와 피해를 넘어 사회·경제부분의 전 방위적으로 심각한 문제를 야기하고 있다”며 “코로나19 위기를 함께 극복하고 환경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는 새로운 협력체계를 만드는 데 힘과 지혜를 모아 달라”고 당부했다.

양필중 기자 ym2376@hanmail.net

<저작권자 © 파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시민의 소리

취재 수첩

이렇게 바뀌었네!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파워포커스

동영상 더보기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