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어린이보호구역 내 불법주정차, 꼼짝마”

기사승인 2020.06.26  23:03:53

공유
default_news_ad1

- 29일부터 주민신고제 시행

캠페인 포스터  ⓒ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26일 보람초등학교 인근에서 민관합동으로 ‘어린이보호구역 내 불법 주·정차 근절’ 홍보 캠페인을 펼쳤다.

이날 캠페인은 오는 29일부터 시행되는 ‘어린이보호구역 내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를 홍보하기 위해 실시됐다.

시청 안전정책과 직원과 안전보안관 등 30여 명은 보람초등학교 인근에서 등굣길 학부모 및 시민을 대상으로 홍보물을 배부하고 제도를 안내했다.

어린이보호구역 내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는 다음달 31일까지 계도기간을 거쳐 8월 3일부터 본격적으로 운영된다.

이에 따라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 대상은 기존 ▲소화전주변 5m이내 ▲교차로모퉁이 5m이내 ▲버스정류소 10m이내 ▲횡단보도 10m이내 등에 더해 ▲초등학교 어린이보호구역 등 5곳으로 확대된다.

다만 24시간 운영되는 4대 불법 주정차와는 달리 어린이보호구역 불법주정차 주민신고제 운영시간은 토·일요일과 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오전 8시부터 오후 8시 사이 신고 건에 대해서 접수 받는다.

신고방법은 안전신문고, 생활불편신고 등 스마트폰 앱으로 차량번호와 위반지역이 식별되게 1분 간격의 사진 2장을 촬영, 전송하면 된다.

시는 주민신고 접수 시 사실관계 확인을 거쳐 불법 주정차로 확인될 경우 과태료를 부과할 예정이다.

윤병준 안전정책과장은 “아이들의 통학길 안전을 지켜줄 수 있도록 어린이보호구역 내 불법주정차 행위 근절에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배병찬 기자 oheesuk2@hanmail.net

<저작권자 © 파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시민의 소리

취재 수첩

이렇게 바뀌었네!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파워포커스

동영상 더보기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