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공주시, 시내버스터미널 현대화시설로 탈바꿈

기사승인 2020.07.01  17:33:32

공유
default_news_ad1

- 승차대·대기실 신축 및 부대시설 개선 완료, 6일부터 정상운영

▲공주시내버스터미널 사진. ⓒ 파워뉴스

 

 

공주시(시장 김정섭)는 산성동 시내버스터미널에 대한 현대화시설 사업을 모두 마무리하고 오는 6일부터 정상 운영한다.

1일 시에 따르면, 지난 1987년 건립된 산성동 시내버스터미널의 경우 그 동안 낡고 협소해 지속적인 시설개선 요구가 제기되면서 5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 약 6개월간의 현대화 사업을 추진했다.

이번에 새롭게 조성된 시내버스터미널은 그 동안 이용객들이 가장 불편을 겪어왔던 승차대와 대합실이 신축됐으며, 화장실도 전면 리모델링됐다.

또한, 터미널 주변으로 경계담장과 화단을 조성해 대중교통 이용자가 쾌적하고 편안함을 느낄 수 있도록 개선했다.

신중섭 교통과장은 “시내버스터미널은 세계유산인 공산성과 송산리고분군으로 연결되는 관문으로 관광객 유입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기대하고 있다”며, “불편사항은 시민의 의견 수렴과 모니터링을 통해 적극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영순 기자 7000ys@hanmail.net

<저작권자 © 파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시민의 소리

취재 수첩

이렇게 바뀌었네!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파워포커스

동영상 더보기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